예수인터넷 선교회

 



 

 

전체방문자수 :

275565

 

 

오늘방문자수 :

4

 

 

어제방문자수 :

15

 

 


Category

본선교회  님의 글입니다.
 여호와를 사랑하라( 시97:10) 2004-05-16 14:10:56, 조회 : 1,328, 추천 : 276

June 7


"Ye that love the Lord, hate evil" (Psalm 97: 10).

You have good reason to hate evil.  Consider what harm it has already brought you.  Sin blinds you so that you cannot see the beauty of the Savior.  It made you deaf so that you could not hear the Redeemer's tender invitations.  Sin turned your feet into the way of death and poured poison into the very fountain of your being.  It tainted your heart and made it "deceitful above all things, and desperately wicked" (Jeremiah 17: 9).  You were an heir of wrath even as others.  You ran with the multitude to do evil.  Such were all of us.  But Paul reminds us, "but ye are washed, but ye are sanctified, but ye are justified in the name of Lord Jesus, and by the Spirit of our God" (1 Corinthians 6: 11).  We have good reason for hating evil when we look back and trace its deadly workings.  Our soul would have been lost had not omnipotent love interfered to redeem us.  Even now it is an active enemy, ever watching to do us harm.  Therefore, hate evil, Christian, unless you desire trouble.  Live a happy life and die a peaceful death.  Walk in all the ways of holiness, hating evil, even to the end.  If you truly love your Savior and would honor Him, then hate evil.  When you spend ample time with Jesus, it is impossible for you to be at peace with sin.  

6월 7일

제목 : 여호와를 사랑하라

"여호와를 사랑하는 너희여 악을 미워하라" (시 97: 10).

그대에게는 악을 미워할 마땅한 이유가 있습니다.  악이 그대에게 어떤 해를 이미 끼쳤는지 생각해 보십시오.  죄는 그대가 구세주의 아름다움을 보지 못하도록 그대의 눈을 멀게 합니다.  죄는 그대가 구속자가 조용히 초대하는 소리를 듣지 못하도록 그대를 귀멀게 합니다.  죄는 그대의 발을 죽음의 길로 돌려놓았고 바로 그대 존재의 원천(源泉)에 독을 부었습니다.  죄는 그대의 마음을 더럽히고 그것을 "만물보다 거짓되고 심히 부패"(예 17: 9)하게 만들었습니다.  그대는 다른 사람들과 똑같이 분노의 상속인이었습니다.  그대는 군중들과 함께 악을 행하러 뛰어다녔습니다.  우리 모두가 그러했습니다.  그러나 바울은 "너희 중에 이와 같은 자들이 있더니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과 우리 하나님의 성령 안에서 씻음과 거룩함과 의롭다 하심을 얻었느니라"(고전 6: 11)라고 우리에게 상기시켜 줍니다.  뒤돌아보고 악의 치명적인 작용을 추적해본다면 우리에게는 악을 미워할 마땅한 이유가 있습니다.  우리의 영혼은 전능하신 사랑이 우리를 구속하려고 간섭하지 않으셨다면 상실되었을 것입니다.  지금도 악은  우리에게 해를 끼치려고 언제나 깨어있는 활동적인 적입니다.  그러므로 기독교인이여, 고통을 바라지 않는다면 악을 미워하십시오.  행복하게 살고 평화롭게 죽으십시오.  끝까지 악을 미워하며 거룩함의 모든 길로 걸어가십시오.  그대가 그대의 구세주를 진정으로 사랑하고 그분을 영예롭게 하고자 한다면 악을 미워하십시오.  그대가 예수님과 시간을 많이 보낸다면 그대가 악과 화평하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답글달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Praise Jes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