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인터넷 선교회

 



 

 

전체방문자수 :

275565

 

 

오늘방문자수 :

4

 

 

어제방문자수 :

15

 

 


Category

본선교회  님의 글입니다.
 나는 미천하오니( 욥40:4) 2004-05-16 14:10:15, 조회 : 1,525, 추천 : 311

June 6

"Behold, I am vile" (Job 40: 4).

Lost sinner, I have a word of encouragement for you!  You think you cannot come to God because you are vile.  There is not a saint living on earth who has not been made to feel that he is vile.  If Job, Isaiah, and Paul were all obliged to say, I am vile, will you be ashamed to join in the same confession?  If divine grace does not eradicate all sin from the believer, how do you hope to do it yourself?  If God loves His people while they are yet vile, do you think your vileness will prevent His loving you?  Believe on Jesus.  Jesus calls you just as you are!  Even now say, "You have dies for sinners.  I am a sinner.  Lord Jesus, sprinkle your blood on  me."  If you confess your sin, you will find pardon.  If, now, with all your heart, you will say, "I am vile; wash me," you will be washed now.  You can rise from reading this morning's portion with all your sins pardoned.  Although you woke this morning with every sin that man has ever committed on your head, you will rest tonight accepted in the Beloved.  Once degraded with the rags of sin, you will be adorned with a robe of righteousness and appear white as the angels are.  For now is the accepted time.  If you believe on Him who justifies the ungodly, you are saved.  May the Holy Spirit give you saving faith in Him who receives the vilest.


6월 6일

제목 : 나는 미천하오니

요절 : "나는 미천하오니 무엇이라 주께 대답하리이까 손으로 내 입을 가릴 뿐이로소이다.(욥40:4)

길을 잃고 방황하는 죄인이여, 나는 그대를 위한 격려의 말씀을 갖고 있습니다. 그대는 그대가 미천(부도덕한 인간)하기 때문에 거룩한 하나님께로 올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 이 지상에 살고 있는 성도 중 자신이 미천하다고 느껴지지 않았던 성도는 한 사람도 없습니다. 욥과 이사야와 바울은 모두 "나는 미천하다"고 말해야 했던 것입니다. 그런데 그대가 그와 같은 고백에 동참한다고 더 부끄러워질 것이 있겠습니까?  하나님의 은혜가 믿는 자(성도)로부터 모든 죄를 뿌리채 뽑으시지 않는다면 그대는 어떻게 그 일을 할 희망(소망)이 있겠습니까? 하나님께서 그의 백성들이 아직 미천(죄인일 때)할 때 그들을 사랑하신 분이시라면, 그대는 그대의 미천이 그대에 대한 하나님의 사랑을 방해한다고 생각합니까?(즉 그대의 미천 때문에 하나님이 그대를 사랑하시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하십니까?)

예수님을 믿으십시오. 예수님은 그대를 그대의 있는 그 모습대로(죄인의 모습 그대로)부르십니다. 지금 곧 말하십시오,  "주님은 죄인들을 위하여 죽으셨습니다. 나는 죄인입니다. 주 예수님, 주님의 피를 나에게 뿌려주십시오."  그대가 그대의 죄를 고백하면 그대는 용서를 얻을 것입니다. 지금 그대가 온 마음을 다하여 "나는 미천합니다. 나를 씻어주시옵소서"라고 말하면 그대는 지금 바로 씻어질 것입니다. 그대가 오늘 아침  이 본문을 읽으면 (진심으로 고백하면) 그대의 모든 죄를 용서 받고 일어설 수 있습니다. 그대의 머리에 인간이 이제껏 범했던 모든 죄를 갖고 오늘 아침에 깨어났다 할지라도,  오늘  밤 그대는 사랑하는 주님 안에서 영접되어 편히 쉴 것입니다.  그대는 지난날(한때는) 죄의 누더기를 입은 타락자였지만, 장차 의의 옷을 차려 입고 천사와 같이 깨끗한(흰) 모습으로 나타날 것입니다. 지금은 "은혜 받을 만한 때"입니다.(역자주1)

만일 그대가 경건치 않는 자들을 의롭다 하시는 주님을 믿으면 그대는 확실히 구원을 받을 것입니다. 거룩한 성령님께서 가장 미천한자도 받으시는 주님을 믿는 구원의 믿음을 그대에게 주시기를 기도합니다.

주1 고후6:1-2





  답글달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Praise Jes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