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인터넷 선교회

 



 

 

전체방문자수 :

253811

 

 

오늘방문자수 :

25

 

 

어제방문자수 :

33

 

 


Category

본선교회  님의 글입니다.
 영원한 언약( 삼하23:5) 2004-05-17 01:31:21, 조회 : 2,882, 추천 : 508

December 21

"Yet he hath made with me an everlasting covenant" (2 Samuel 23: 5).

This covenant is divine in its origin.  Oh, that great word--He!  God, the everlasting Father, has positively made a covenant with you.  Yes, God spoke the world into existence by a word.  He, stooping from His majesty, takes hold of your hand and makes a covenant with you.  The Prince of the kings of the earth, Shaddai, the Lord All-sufficient, the Jehovah of all ages, the everlasting Elohim--"He hath made with me an everlasting covenant."  But notice, it is particular in its application.  "Yet hath he made with me an everlasting covenant."  Here lies the sweetness of it to each believer.  It is nothing to me that He has made peace for the world; I want to know whether He has made peace for me!  It is little that He has made a covenant; I want to know whether he has made a covenant with me.  If God the Holy Spirit gives me this assurance, then His salvation is mine, His heart is mine, and He Himself is mine.  An everlasting covenant means a covenant which had no beginning and which will never, never end.  How sweet, amid all the uncertainties of life, to know that "the foundation of God standeth sure" (2 Timothy 2: 19).  How blessed to have God's own promise, "My covenant will I not break, nor alter the thing that is gone out of my lips" (Psalm 89: 34).

  12월  21일

제목 : 영원한 언약

요절 : "내 집이 하나님 앞에 이 같지 아니하냐 하나님이 나로 더불어 영원한 언약을 세우사 만사에 구비하고 견고케 하셨으니 나의 모든 구원과 나의 모든 소원을 어찌 이루지 아니하시랴"(삼하23:5)

이 언약은 그 근원이 하나님께 있습니다. 오 그분(He)이란 이 위대한 말이여! 그분, 곧 영원하신 아버지이신 하나님께서 정말로 그대와 더불어 언약을 세우셨습니다. 하나님은 한마디 말씀으로 이 세상을 존재케(있게)하셨습니다. 하나님은 그의 위엄의 보좌에서 몸을 굽히사 그대의 손을 잡으시고 그대와 언약을 맺으십니다.

땅의 만왕의 왕이시고, 전능하신 영광(Shaddai)의 하나님이시고,(역자주1)  모든 것이 충족하신 주님이시고, 만고(萬古)의 여호와이시고, 영원하신 엘로힘(Elohim)인(역자주2)  그 하나님께서 "나로 더불어 영원한 언약을 세우셨다."(삼하23:5) 그러나 그 언약은 개인적으로 적용된다는 사실을 유의하십시오.

"하나님이 나로 더불어 영원한 언약을 세우셨습니다.(삼하23:5)

바로 여기에 모든 성도들이 누릴 수 있는 언약의 감미로움이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온세상을 위하여 화목(평강)을 만드셨다는 것은 나에겐 아무런 소용이 없습니다. 사실 나는 하나님께서 나를 위하여 화목을 만드셨는지를 알고 싶습니다!  하나님께서 단지 어떤 언약을 맺으셨다는 것은 대단한 것이 아닙니다. 나는 하나님께 나와 더불어 언약을 세우셨는지(맺으셨는지)를 알고 싶은 것입니다. 성령 하나님께서 나에게 이런 확신을 주신다면, 그의 구원은 나의 것이고, 그의  마음도 나의 것이고, 또 그 자신도 나의 것입니다.

영원한 언약이란 시작도 없으며, 절대로, 절대로 끝나지도 않는 언약을 의미합니다. 인생의 모든 불확실성의 와중에서 "하나님의 견고한 터는 섰다"(딤2:19)는 진리의 말씀을 아는 것은 얼마나 감미롭습니까! 그리고 "내 언약을 파하지 아니하며 내 입술에서 낸 것도 변치 아니하리로다"(시89:34)라고 하신 하나님 자신의 약속(하나님께서 친히 하신 약속)을 갖고 있다는 것은 얼마나 축복된 일입니까!

주1 샤다이(Shaddai)는 전능하신 하나님을 의미함(참고: 히브리어 성경 출6:3)

주2 엘로힘(Elohim)은 창세기1장 1절에 기록되어 있는 하나님의 이름임(참고: 히브리어 성경 창1:1)





  답글달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Praise Jesus